Current Date: 2021년 03월 04일

사회

부산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4곳 지정

고신대학교복음병원, 대동병원, 광혜병원, 세웅병원…신속 의료지원체계 구축

부산시는 전국 특·광역시 가운데 최초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4곳을 지정해 학대피해아동을 위한 신속하고 적극적인 의료지원체계 구축에 나선다.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은 아동복지법297항에 따라 지정하며 학대피해아동의 신체적·정신적 검사 및 치료가 필요한 경우, 신속한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조치한다.

이번에 지정된 의료기관은 총 4곳으로 고신대학교복음병원(학교법인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고려학원, 대표자 옥수석) 대동병원(학교법인화봉학원, 대표자 박성환) 세웅병원(대표자 배재웅) 광혜병원(의료법인 광혜의료재단 광혜병원, 대표자 이광웅) 등이다.

지정기관은 소아청소년과를 비롯하여 내과, 외과, 정형외과 등 다양한 진료 체계가 구축되어 있어 학대피해아동을 위한 통합적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는 학대피해아동의 의료지원 요청 시 신속한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전담의료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지역 내 학대피해아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박혜진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