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7월 26일

웰빙요리교실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44>

날씨가 더워지면 입맛은 없어집니다. 입맛이 없다고 해서 안 챙겨 먹으면 몸은 허약해질 수 밖에 없습니다. 쉽게 접할 수 있는 아삭고추는 맵지않고 아삭거리는 식감이 좋아 한번 먹으면 계속 생각다는 여름 식재료 중에…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43>

제철음식만 먹어도 건강을 챙길 수있습니다. 제철을 맞이한 마늘쫑은 알리신이라는 성분 이 면역력을 높여주고 혈액순환을 도와 콜레스테롤을 예방해 줄 뿐만 아니라 살균 효과도 있습니다. 또 식이섬유가 풍부해 변비에…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42>

팽이버섯은 가장 널리 이용되고 있는 버섯입니다. 쫄깃한 식감과 기름을 아주 잘 빨아 들이는 특징이 있고 어느 음식과도 잘 어울려서 다양하게 이용이 되고 있습니다. 팽이버섯은 특이하게 새우나 바다가재 등 갑각류에 …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41>

봄기운이 완연한 3월 입니다. 이시기에는 날씨가 따뜻해지지만 미세먼지로 긴장을 놓을 수가 없습니다. 미세먼지가 우리몸의 기관지를안 좋게 하기 때문에 기관지 건강에 특히 신경을 써야 할 입니다. 도라지는 폐,기…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40>

코로나19로 인해 건강이 더 중요해지고 커지고 있습니다. 슈퍼푸드라 불리는 야채 브로콜리는 다양한 방법으로 먹을 수 있고, 쉽게 구입할 수 있어서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브로콜리는 철분이…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9>

코다리는 겨울철 대표 건강식품입니다. 명태를 반건조시킨 것이 코다리입니다. 명태는 비타민E와 토코페놀 성분이 풍부해서 세포발육과 노화 방지에 탁월합니다. 흰살 생선인 명태는 단백질이 많지만 지방이…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8>

이제 날씨도 쌀쌀해지고 있습니다. 면역력관리 할 때입니다. 소고기는 싫어하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남녀노소 다 좋아하는 메뉴입니다. 소고기는 단백질과 필수 아미노산이 다량 들어있어서 면역체계를 강화시켜…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7>

집에서 색다르게 먹을 수 있고 손님초대했을 때도 근사하게 대접 할 수있는 샐러드를 준비했습니다. 만드는 방법도 너무 간단하고 건강한 한끼로도 충분한 샐러드입니다. 파인애플은 단백질을 분해하는데 도움을…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6>

요즘 장건강의 중요성에 대해서 많이 들으셨을 겁니다. 유산균만 챙겨먹는다고 장이 건강해지지는 않습니다. 장내활동을 돕는 유익균, 즉 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역할이 되는 성분입니다. 유익균이 힘을내서 …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5>

날씨가 점점 더워지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 여름은 많이 덥다고 합니다. 날씨가 덥다고 시원한것만 먹으면 몸이 냉해집니다. 시원한 것과 뜨거운 것을 균형있게 드셔야 합니다. 오늘은 시원하면서 또 여…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4>

우리나라 밥상에 자주 오르는 깻잎이기는 하지만 외국에서는 보기힘든 식재료입니다. 깻잎은 향이 좋아서 좋아하시는 분들도 많지만 영양소고 풍부합니다. 사실 슈퍼푸드라고 해도 될만큼 효능이 많습니다. …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3>

봄철 입맛 당기는 음식으로 미나리가 알려져 있습니다. 미나리는 입맛만 당길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도움이 되는 놀라운 효능이 있습니다. 미나리에서 가장 대표적인 효능이 각종 염증을 효과적으로 치유하고…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2>

연근은 아삭아삭한 식감 때문에 남녀노소 다 좋아하는 반찬입니다. 진흙속의 보물로도 불립니다. 조선시대 율곡 이이 선생은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상심해서 건강을 상하게 되는데 그때 나빠진 건강을 회복시켜…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1>

두뇌발달에 좋다고 알려져 있는 호두가 또다른 효과가 있습니다. 겨울철 건조해진 피부건강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호두는 혈액을 잘 통해서 피부에 영양을 주고 광택이 나게 해주고 피부염 증상을 완화…

밀라 조영숙의 웰빙요리교실<30>

땅속의 붉은 보석이라 불리는 비트는 디톡스, 해독으로 혈관청소를 책임지는 채소로 유명하다. 우리나라에서 자주 해먹는 채소는 아니지만 최근에 기름진 음식, 미세 먼지, 스트레스 등의 이유로 고지혈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