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여성신문
구독신청 지면보기 공지사항
뉴스 문화 사람과이웃 건강칼럼 라이프 기획연재 오피니언 연재만화
수요시위 1400회 째…“일본은 사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 부산 수요시위 개최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낮 12시 부산 동구 정발장군 동상 앞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 기념 부산 44차 수요시위에 참석한 부산지역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일본을 규탄하는             집회를 갖고 있다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이자 74주년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제1400차 일본군 ..
 
부산 노인단체 ‘일본 경제침략 규..
부산의 27개 노인단체들이 20일 오전 11시 부산시청 앞에서 ‘일본 경제침략 규탄’ 궐기대회를 열고 있다. 부산 노인단체들이 일본의 백색국가 배제 선언을 강력히 규탄하고 나섰다. (사)부산시노인복지단체연합회, 우리..
클로버 부모교육 “아빠와 자녀가 ..
인구보건복지협회 부산지회·부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 공동개최 인구보건복지협회 부산지회(본부장 허진근)는 부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정신)와 함께 “아빠와 자녀가 함께하는 배려우산” 이라는 제목의 클로버 교육을 개최한다. 클로버 부모교육은 긍정의 가족과 아름다운 이웃이..
부산지역 ‘혼인’ 건수 5년 연속 ..
부산지역 혼인 건수가 5년 연속 감소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동남지방통계청이 20일 발표한 ‘2018년 부산지역 혼인·이혼 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부산지역 혼인 건수는 1만8691건으로 전년 대비 5.3% 감소했다. 부산..
부산 선화여중·몽골 두 국제학교 M..
부산 동구 선화여자중학교(교장 남동현) 교장과 행정실장은 지난 8월 8일부터 16일까지 8박 9일의 일정으로 몽골 울란바토르를 방문해 톨리트 국제학교, 뉴에라 국제학교와 상호우호교류 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선화여중 방..
부산여성가족개발원 ‘한부모가족 ..
부산여성가족개발원(원장 성향숙)에서 운영하는 부산시건강가정지원센터는 공동생활가정형 주거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저소득 무주택 한부모가족을 대상으로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모집가구는 6가구이며 오는 30일(..
인터뷰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작은 부..
법률사무소 ‘진수’ 박진수 대표 변호사   “좋은 결과를 위해서는 의뢰인과 지속적인 의사소통이 가장 중요합니다. 법리를 구성하기 위한 기초적 사실관계..
포커스
노래로 세계 평정한 “부산 은파..
발리 국제합창제 실버부문 1위 수상, 민요부문도 은메달      은파합창단 발리경연 한복 부산 은파합창단(회장 차순남, 단장 박경자, 지휘자 이홍길)이 2019발..
맛집/멋집
커피와 사기가 제대로 만나다...
기장 칠암 ‘알라딘’ 카페명명백백한 김공주의 내 맘대로, 내 멋대로②   비바람 몰아치는 날 끝간데 없을 것 같은 해안길 호젓한 밤길을 달려 ..
포토뉴스/행사
부산 선화여중·몽골 두 국제학..
‘인공임신중절 예방교육’ 실시
 
 
 
전시/미술
평화의 소녀 공감전 ‘가족..
  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이해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의 ..
비주얼 전시회‘마녀의 초대장’
‘이야기가 있는 민화, 효자도’…신수 유..
부산시립미술관 ‘이건용_이어진 삶’展
음악/공연
상트 페테르부르크 국립 아..
  상트 페테르부르크 국립아이스발레단 내한공연 ‘잠자는 숲..
사는 게 꿀잼‘다이아 페스티벌 2019’
유엔평화기념관 ‘UN참전국송 확대’ 위한 ..
신라시대 판타지 로맨스 ‘천생연분 시즌2..
책/문학
손닿는 곳에 두고 볼 “여..
  이 시대 여성이 자신의 안전을 지키고 자녀와 가족을 보호하..
250개의 질문에 담아내보는 자서전 완성하..
가감없이 있는 그대로 담아낸 세기의 사랑..
아이같은 마음으로
다자녀이야기
묵묵히 지켜온 60년 전통의..
  부산의 대표 번화가 서면에 자리 잡고 있는 ‘마라톤집’은 60년 ..
고급 양요리 부담없이 즐기세요!!
국책사업연구로 특허받은 맞춤형 홍삼삼계..
“비교할 수 없는 맛” 최강 이탈리안 푸드..
트렌드
“오래전 물건들이 불러들..
           &nb..
더위 잊고 감성 충전 … 부산의 ‘낭만카페..
생생한 여성의 性…“성에 대한 새로운 시..
“한 끼 충~분한 깁밥 한 줄도 고급스럽게..
레저/여행
빛의 바다로 출렁이는 황홀..
   투르크멘이란 말은 투르크계의 부족들이 살고 있는 지역을 ..
다분히 인위적인 화려한 도시 "환상적"
타슈켄트에 가다
눈을 사로잡는 가장 아름다운 섬
 
회사소개 발행인 인사말 운영위원회 자문위원회 고문 편집위원 기사제보 독자투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구인구직
부산광역시 사상구 낙동대로 1498 TEL : 051-462-0117 (c) Copyright by Busan Woman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