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3월 04일

사회

지난해 부산시 소비자상담, 코로나19 품목 대폭 증가

2020년 한 해 동안 1372 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부산지역 소비자 상담 건수는 44,534건으로 나타났다.

산시와 한국소비자원 부산지원, 부산소비자단체협의회가 공동 발표한 ‘2020년도 부산지역 소비자 상담 정보 분석에 따르면, 이는 전년대비 5.5% 감소한 수치로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생활의 변화, 위축 등의 이유로 분석된다.

지난해 상담 접수 상위 5개 품목은 이동전화서비스(1,931) 의류섬유(1,891) 헬스장·휘트니스센터(1,699) 스마트폰(1,105) 투자자문(컨설팅)(1,061) 순이었다.

상위 5개 품목 중 특히 헬스장 관련 상담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집합 시설 이용이 어려워짐에 따라 계약을 중도에 해지하면서 계약해제·위약금(86.8%)에 대한 사유로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았다.

투자자문(컨설팅) 상담은 주식시장이 호황인 분위기에 휩쓸려 고수익을 찾아 주식시장에 관심을 가지는 소비자가 증가한 점이 다발 원인으로 분석되며 허위과장 광고로 소비자를 현혹하는 사례가 많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전년 대비 상담 건수 증가율이 높은 상위 5개 품목은 보건·위생용품(1,188.7%), 예식서비스(483.8%), 외식(77.8%), 모바일 정보이용서비스(49.2%), 항공여객운송서비스(40.1%) 순이었고,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환경 변화의 영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위생용품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구입한 마스크, 손소독제 제품의 배송지연, 결제취소 등 이슈로 인해 부산시를 비롯하여 전국적으로 많은 상담이 접수되었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예식·돌잔치 등 행사의 보증 인원 축소, 행사 계약해지와 관련하여 예식서비스·외식 품목의 소비자 상담이 크게 증가하였으며, 항공여객운송서비스 역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국외항공편 결항 이슈로 인한 상담이 많았다.

연령 확인이 가능했던 소비자상담 42,763건 중 30대가 11,108건으로 가장 많이 접수했으며, 40(10,298), 50(8,892), 60대 이상(7,479), 20(4,895), 10대 이하(91) 순으로 나타났다. 전국과 비교했을 때, 부산시의 60대 이상 소비자상담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도 특징이다.

판매 방법별로는 일반판매(24,260)를 제외하면 국내온라인거래(1385), 방문판매(1,686), 전화권유판매(1,530), TV홈쇼핑(1,418) 상담이 많았다. 전년 대비 증감률은 TV홈쇼핑이 32.4%로 가장 높았으며, 인포머셜(유사 홈쇼핑)을 통한 제품 구매 증가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 피해가 발생했을 때는 한국소비자원(국번없이 1372), 부산시 소비생활센터(051-888-2141~3)로 문의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