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10월 20일

종합

부산시, 자랑스러운 시민상 7명 선정

 

20210927_142320.png

위 사진 왼쪽부터 고 김희로 이사장(대상), 강의구·장경준(애향 부문 본상·장려상), 이정화

                              김수환(봉사 부문 본상·장려상), 김문하·정규석(희생 부문 본상·장려상). 

 

부산시는 27일 부산 발전을 위해 봉사와 희생을 아끼지 않았던 7명을 올해 37회 자랑스러운 시민상수상를 발표했다. 대상에는 고() 김희로 부산시민발전재단 이사장이 선정됐다.

1985년부터 시작된 이래 올해로 37회째를 맞는 자랑스러운 시민상은 부산시와 부산문화방송이 공동주관하며, ‘애향’, ‘봉사’, ‘희생3개 부문에서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 복리 증진에 뛰어난 공적을 지닌 시민에게 340만 부산시민의 이름으로 시상하는 영예로운 상이다.

올해 대상에는 고 김희로 부산시민발전재단 이사장이 선정됐고, ‘애향부문 본상에는 강의구 부산영사단장, 장려상에는 장경준 BNCCN대표가 각각 뽑혔다. 또한 봉사부문 본상은 이정화 보명피엔티 대표, 장려상은 김수환 맥현 대표가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고, ‘희생부문에서는 김문하 부산세관 주무관이 본상을, 정규석 부산진구 보건소장이 장려상을 각각 받았다.

대상 수상자인 고 김희로 부산시민발전재단 이사장은 하야리아 부지 시민공원추진 범시민 운동본부공동대표, ‘동남권 관문공항 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APEC 유치위원회 공동대표 등을 역임하면서 지역 숙원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끌어내는 등 부산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애향부문 본상 수상자인 강의구 부산영사단장은 오랜 기간 부산영사단장직을 맡아 부산의 위상 제고와 홍보에 헌신적으로 노력했고, 특히 2016세계의 해양대통령이라는 국제해사기구(IMO) 사무총장 선거에서 한국인 첫 사무총장이 탄생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장려상 수상자인 장경준 BNCCN 대표는 지난 29년 동안 저탄소 녹색성장 푸른 부산 만들기, 저소득층, 노인 불우이웃 돕기 등 지역사회의 환경보전 및 이웃사랑 실천을 통해 지역사회복지 발전에 이바지했다.

이어 봉사부문 본상 수상자인 이정화 보명피엔티 대표는 어려운 환경을 극복한 여성 기업인으로 아너소사이어티, 법무보호복지공단, 여러 봉사동아리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했으며, 특히 법무보호대상자의 가정형성 지원과 자립 지원 등을 도와 이들이 안정적으로 사회에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많은 기여를 했다. 장려상 수상자인 김수환 맥현 대표는 지난 20여 년간 사직2동 장학회, 사직종합사회복지관 운영 이사 등으로 활동하며 소외된 이웃들을 지원하고 동래문화원 이사, 사직단 복원 추진위원 등으로 활동하면서 전통문화 활성화에도 이바지했다.

마지막으로 희생부문 본상 수상자인 김문하 부산세관 주무관은 작년 11월 부산대교 인근 해상에서 자살 기도를 했던 익수자를 최초로 발견, 추운 날씨와 강한 조류 등 위험한 상황을 무릅쓰고 직접 바다에 뛰어들어 1차 구조 활동을 펼쳐 출동한 해경과 함께 소중한 생명을 구한 의인이다. 장려상 수상자인 정규석 부산진구청 보건소장은 201811월부터 부산진구 보건소장을 맡아 코로나19 확산 및 지역사회 감염 예방을 위해 의료현장 최일선에서 노력을 다하고 있다.

박혜진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