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7월 26일

종합

기초연금 수급자 91% ‘생활에 도움 된다’

 

20210610_121915.png         

(자료제공=국민연금공단 사상지사)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최소한의 소득을 보장하고 편안한 노후 생활을 지원하기위해 도입된 기초연금이 수급자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전반적인 만족도도 지난해 대비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연금공단은 ‘2020년 기초연금 수급자 실태분석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기초연금이 경제적·심리적 측면에서 수급자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수급자의 전반적인 만족도가 지난해 대비 상승했다고 밝혔다. 기초연금은 20147월 도입해, 2020년 말 기준 수급자 수는 약 566만 명에 이른다.

공단이 지난해 7~ 11기초연금 수급자 2천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기초연금이 생활에 도움이 된다라고 응답한 수급자는 91%, 전년도(82.4%) 대비 8.6%p 상승했으며, 기초연금 수급액에 대해서 만족한다고 대답한 수급자도 77.4%로 전년도(61.2%) 대비 16.2%p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월 최대 30만 원으로 기초연금이 인상된 소득 하위 20%~40% 수급자의 경우 생활에 도움이 된다’ 92.2%, ‘수급액에 만족한다’ 82.1%로 전체 수급자의 생활 도움 만족도(91%) 및 수급액 만족도(77.4%)보다 더 높게 나타났다.

또한 기초연금이 주된 생활비 마련 방법(66.1%)’이라고 응답한 수급자는 코로나19 확산 전인 2019(37.3%) 대비 28.8%p 증가했고, 기초연금 사용 용도로는 식비(78.9%)가 가장 많았다.

국민연금공단 부산사상지사 박용수지사장은 이번 연구 결과를 통해 기초연금이 어르신들에게 안정적인 소득원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음을 확인했다앞으로 더 많은 어르신들이 기초연금을 받으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