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4월 13일

종합

부산시, ‘둘째 자녀’부터 초등입학축하금 20만원 지원

3월 2일~6월 30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 방문신청

부산시는 올해 초등학교 입학 시기를 맞아 3월부터 입학축하금신청을 받는다고 2일 밝혔다.

입학축하금 지급 대상은 초등학교 입학 아동을 둔 두 자녀 이상의 가정으로, 올해 초등학교에 처음 입학하는 둘째 자녀부터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아동당 20만 원을 지원한다. 해당 아동은 초등학교 입학일 현재 부모 등 보호자와 함께 부산시에 주민등록이 되어있어야 한다.

신청은 아동의 보호자가 통장 사본과 신분증을 지참하고, 아동의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입학 여부 확인을 위한 별도의 서류는 제출할 필요가 없으나, 조기입학·입학 유예 등 기타 사유로 추가 확인이 필요한 경우에는 재학증명서(입학일 표기)를 제출해야 한다.

신청 기간은 올해 초등학교 입학일로부터 오는 630일까지이다. 입학 시기인 3월에는 22일까지 신청하면 31일에 일괄 지급되고, 그 이후로는 신청한 날의 다음 달 15일에 지급된다.

입학축하금은 2018년에 처음 도입돼, 작년까지 4만 명의 아동들에게 혜택이 돌아갔다. 올해는 12,000명가량의 아동이 신청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입학축하금 지원으로 양육에 대한 사회의 공동 책임을 강화하고 취학 아동 가정의 교육비 부담을 완화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출산·양육 가정에 경제적 부담을 덜어 줄 선제적인 지원 시책을 계속해서 발굴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부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성경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