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9월 27일

전시/미술

부산어촌민속관, ‘등대, 꿈을 그리다’ 개최

문화(전시)-부산어촌민속관.png

 

 

                                           ▲소매물도 등대, 연꽃 등대(정선옥 작가)


부산시해양자연사박물관은 예올과 함께 615일부터 815일까지 62일간 부산어촌민속관(북구 화명동 소재) 2층 기획전시실에서 등대, 꿈을 그리다특별전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해양 개척과 희망을 상징하는 등대를 도예, 회화작품 등 다양한 방법으로 재해석해 전시함으로써, 등대가 지닌 가치를 재조명하고 해양 문화유산으로 재평가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등대는 어두운 밤, 뱃길을 비춰 선박의 안전한 항해를 돕고 예술 속에서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함으로써, 많은 사람의 정서 속에 스며들어 위안과 힘이 되고 있다. 이처럼 훌륭한 영감을 주는 등대의 예술성에 대해 부산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올의 작가들이 참여해, 등대 고유의 서정적 이미지를 담은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전시내용은 등대, 바다를 밝히다 한국의 아름다운 등대 16등대와 예술로 구성된다.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부산의 등대를 맑고 투명한 색채로 그려내는 회화작품과 낭만이 깃든 한국의 등대 16경을 축소해 만든 도예작품 등이 소개된다.

특히, 관람객들은 이경애 작가가 우리나라 등대 16경의 실제 모양과 색깔을 그대로 표현한 도예작품을 통해 전국의 가장 아름다운 등대를 생생한 모습으로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부산시민이라면 누구나 해양자연사박물관 홈페이지(http://www.busan.go.kr/sea)를 통해 온라인으로 사전 예약한 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해양자연사박물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051-550-8882)로 문의하면 된다.

박혜진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