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09월 27일

전시/미술

‘현대미술로 본 여성인권이야기 행진’ 전

문화(전시)-‘현대미술로 본 여성인권이야기 행진’ 전 사진.jpg

(재 )금정문화재단은 ‘현대미술로 본 여성인권이야기 행진 ’전시회를 다음달 7일까지 금정예술공연지원센터에서 무료로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전시는 일제강점기에 가족과 생을 지켜냈으나 주목받지 못한 많은 여성독립운동가, 피해를 겪고도 위로받지 못한 일본군 위안부의 삶을 멀티미디어, 사진, 회화 등 다양한 현대미술로 조명한다. 참여작가는 이이남, 김승우, 신창용, 최윤정, 홍순명, 한경자 등 6명이다.

 특히 전시 메인 이미지로 채택된 김승우 작가의 사진은 영화로도 친숙한 김복동 할머니의 모습이 시간의 흐름을 느낄 수 있는 배경에 담겨, 감상하는 시민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만든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참여작가를 만날 수 있는 체험형 부대 프로그램도 마련한다, 오는 29일 오후 2시에는 참여작가가 직접 작품 이야기를 전하는 ‘작가해설 프로그램’이, 30일 오후 2시에는 참여작가와 함께 만들어 보는 ‘나만의 미술 작품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과 참여 방법은 금정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금정예술공연지원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시윤 기자 

[2021423일 제13211]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