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1년 10월 19일

전시/미술

국립해양박물관 ‘바다와 여성’ 테마전시

문화(전시)-국립해양박물관.jpg
바다와 여성에 대한 인식의 변화를 소개하는 전시가 열린다. 국립해양박물관은 바다와 여성테마전시를 728일부터 111일까지 박물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해양 역사 속에 부정의 존재로 금기되어 숨겨져 있던 여성의 이야기를 꺼냄으로써 파편적 이야기로 전해진 여성의 삶을 소개한다.

전시는 총 3부로 나뉘어져 있으며, 오래전부터 바다와 함께해 온 여성의 고된 삶과 현대 여성의 도전하는 삶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1바다의 시작, 바다 설화와 여성에서는 해양 문화 속에 기록된 여성의 이야기를 다룬다. 바닷가 지역에서 구전되는 초자연적인 이야기 및 미신에 여성들이 주로 등장하는 것을 주목해 이와 관련된 내용을 소개한다.

2바다 노동 속의 삶에서는 전통사회의 어촌 마을에서 살아온 여성의 어업관련 활동 자료를 소개한다. 굴 채취, 갯벌 채취를 비롯해 깡깡이 마을 아지매, 자갈치 아지매 등을 볼 수 있다.

3부는 바다로의 도전이라는 주제로 꾸며졌다. 역사적으로 해양 문화사와 관련이 깊은 여성 인물들을 소개하고 관련된 자료를 선보인다. 대항해시대의 이사벨 1세와 엘리자베스 1, 조선의 의인 김만덕, 청나라의 대해적 정일수 등과 관련된 시각 자료들과 현대 해양 전문 분야에서 직접 상선을 타며 활동하는 해기사’, 극지연구소의 월동연구대원등도 소개한다.

국립해양박물관은 또 부산시 부산여성가족개발원과 함께 오는 92(예정) ‘바다와 여성전시와 연계한 부산여성주간 기념 심포지엄을 박물관 대강당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