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여성뉴스
구독신청 지면보기 공지사항
뉴스 문화 사람과이웃 건강칼럼 라이프 기획연재 오피니언 연재만화
이기숙의 행복아카데미 | 여유시론 | 기고 | 우리사는 세상 | 데스크칼럼 | 임종수의 세상만사 | 혜총스님의 <마음의 등불> | 독자칼럼
오피니언 > 데스크칼럼
모성의 바다, 여성의 부산
바다는 어머니다. 생명의 근원, 어머니의 자궁은 흡사 바다와 닮았다. 태아는 자궁의 바다에서 어머니의 심장박동 소리를 들으며 유영한다. 마치 자연의 바다에서 파도소리를 들으며 무궁한 생명들이 잉태되듯이 말이다. 탄생의 첫 순간 경험하는 찝..
  2020-08-18 14:38
입법전쟁속 여성국회의원들의 역할
21대 국회 출범 한 달 만에 의원들의 입법 발의 건수가 1천여 건을 넘겼다고 한다. 국가발전을 견인할 여야협치와 국회의 정상화는 요원한 가운데, 입법기관의 역할자답게 의원들의 입법 발의 의욕은 넘치다 못해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다. 20대 국회..
  2020-07-07 11:03
불공정 비상식이 낳은 무기력과 절망
법은 국가권력에 의해 강 제되 는 사회규범으로 사람들이 지켜야 할 규칙이고 사 회 구성원 들이 마땅히 지켜야 하는 공동생활의 기준이다. 사회질서를 유지하는 근간이다. 그런데 요 즘 우리 사회는 법이 제기능을 하지 못하고 있다. 나쁜 짓을 한 ..
  2020-06-09 13:32
참신한 여성신인들에게 거는 희망정치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1대 총선에서 한 가지 얻은 성과는 여성정치인들의 두드러진 진출이다. 여야 각 정당별 이례적으로 지역구에서 30%이상 여성후보공천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했고, 그 결과 역대최다 여성 당선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지역구에서..
  2020-05-07 10:55
바람소리에도 서민은 아프다
미처 가을을 만끽하기도 전에 밤이면 을씨년스러우리만치 겨울을 재촉하는 바람소리가 요란하다. 가을이면 오색찬란하게 산을 물들이던 행락객들은 다 어디로 갔는지, 지천에 흐드러진 단풍사이로 인꽃(人花)을 피우던 그들마저 썰렁하다. 맥이 ..
  2016-10-27 12:44
여성이 안전한 사회를
“엄마, 칼빵(칼을 휘둘러 기습적으로 테러를 가하는 행위에 대한 비속어) 조심해!” 강남지하철 역 인근 화장실 묻지마 살인사건이후에 대학생 딸아이가 일 때문에 매일 밤 늦게 귀가하는 엄마를 걱정해서 던진 말이다. 요즘 흉흉한 사건 때문에..
  2016-05-30 15:29
많은 교훈을 남긴 총선과 차기 대권주자의 여성시각
한바탕 홍역같은 선거판이 휩쓸고 지나갔다. 흥미진진한 드라마를 지켜보는 듯, 손에 땀을 쥐게했던 순간들, 출구조사결과가 예측대로 맞지 않기를 또는 맞기를 기대하면서 엎치락 뒤치락하는 표결에 희비가 엇갈렸던 순간, 후보자들은 누구보다 가슴을 졸..
  2016-04-26 13:25
진흙탕 속 진주 찾기 똑똑한 여성유권자의 몫
새누리당 지도부는 요즘 특정계층을 위한 대표 정책을 홍보하기 위해 단티(단체 티셔츠)를 입고 종종언론에 모습을 드러낸다. 이러이러한 정책을 공약으로 하겠다는 것이고 그렇게 만들어 그들이 살기좋은 세상을 만들어보겠다는 것을 간접적으로 알리고 ..
  2016-04-01 09:38
특정금융정보법(FIU) 개정 시급하다
알카에다, 이슬람국가(IS) 등 테러단체들의 악랄하고 극단적인 행태가 전 세계를 경악케 하고 있다. 생명에 대한 경외심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인간이 상상하기 어려울만큼 잔인한 테러집단의 행위는 지구상에서 일어나고 있는 천재지변 다음으로 ..
  2015-03-02 14:59
민주주의는 살아있다
연말연시다. 불경기 탓인지 이례적으로 썰렁한 송년분위기속에 시장경제는 찬바람이 불지만 헌법재판소가 통진당 해산 선고 후 진보·보수 단체들의 집회와 기자회견이 잇달아 열리면서 서서히 논쟁의 열기가 치달아 오르고 있다. "민주주의는 붕..
  2014-12-31 09:33
무소속으로 도전하는 여성후보들에게 박수를
선거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역대 어느 선거보다 술렁인다. 새천년이후 지자체를 이끌어왔던 지도자들이 3선연임에 물려 임기를 마치면서 곳곳에서 새로운 지도자 선출을 위한 변화의 기로에 서 있는 시점이기도 하다. 선거개혁이다 뭐다해서 방식을 달..
  2014-05-29 13:28
재난대피훈련과 안전의식의 생활화
4월은 역시 잔인했다. 진도 앞바다를 떠나 제주도를 향하던 여객선 세월호침몰사건으로 전 국민이 우울과 분노에 휩싸여있다. 생각하기조차 부끄러울 만큼 부패와 부조리와 무능과 비인도적이리만큼 무책임한, 그야말로 총체적 문제덩어리의 폭발로 간주..
  2014-04-29 16:15
정치권 성차별과 유리벽
6.4지방선거를 앞두고 전국이 술렁이고 있다. '여성우선공천' 문턱에 걸려 대홍역을 치르고 있다. 정치적 소수자인 여성들은 '그들만의 리그'에서 경쟁력이 없다는 이유로대표선수로 뽑기를 꺼린다. 이러한 악순환은 선거 때마다 반복되고 있다.여성..
  2014-03-27 15:47
정통야당의 역할이 아쉬운 시대
수 년 째 고용없는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고 기업은 불황의 연속이다. 중소기업의 체감경기는 그야말로 싸늘하다. 정상조업률은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고 실업률은 상승하고 있으며 매출악화에 물가마저 뜀박질하면서 소비마저 위축돼 그야말로 경제..
  2013-08-29 15:54
혼란정국... 이제 정쟁보다 민생이다
<절반의 국민, 여성논단> 새 정부 출범이래 하루도 잠잠한 날이 없다. 험준한 고개 넘듯 해온 몇몇 각료 인선을 둘러싼 인사청문회가 한동안 뉴스권을 달구더니 대통령의 첫 美순방지에서의 불미스런 성추행사건이 세간을 떠들썩하게 했다...
  2013-07-03 18:24
데스크단상>국민행복시대를 열어가려면
지난 대선 줄곧 세간을 뒤흔들었던 화두가 '준비된 여성대통령'이었다. 많은 여성들이 술렁거렸고 적잖은 기대감으로 끓어올랐다. 그리고 우리는 여타 선진국보다 앞서 여성대통령을 탄생시켰다. 수 년 전부터 솔솔 새어 나오던 여성대통령론이 현실화 된..
  2013-01-29 14:18
 1  2  
포토뉴스/행사
수영구 지역아동센터 이용 청소..
남구소상공인연합회 회장 취임
 
 
 
 
 
회사소개 발행인 인사말 운영위원회 자문위원회 고문 편집위원 기사제보 독자투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구인구직
부산광역시 사상구 낙동대로 1498 TEL : 051-462-0117 (c) Copyright by Busan Woman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