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2년 08월 17일

핫플레이스

“찬바람 불 땐 동네 카페에서 생강라떼 한잔 어떠세요?”


카페펀몽3.jpg 카페펀몽-1.jpg

도심의 거리마다 크고 작은 카페들이 넘쳐 나지만 가까운 동네에 언제든갈 수 있는 나만의 카페가 있다면 왠지 마음이 든든하다. 게다가 친근한 카페주인장의 취향과 솜씨가 담긴 차와 디저트의 맛까지 뛰어나다면 더 바랄 것이 무엇인가? 사상구 사상로의 북부운전면허시험장 후문 옆에 위치한 카페 ‘펀몽’이 바로 그런 곳이다.


‘즐거운 꿈’ 배려와 쉼이 있는 공간

골목 안에 있는데도 꾸준히 찾는 단골이 있고, 멀리서도 소문 듣고 찾아오는 아기자기한 카페 ‘펀몽’은 즐거운의 영어 펀(fun)과 한자 꿈 몽(夢)자의 합성어로 ‘즐거운 꿈’을 의미한다. 이곳은 캘리그라피 전문 카페라 캘리그라피 감성 문구를 액자와 머그컵, 소품 등으로 만들어 전시도 하고 판매도 하고 있다.

소규모 전시회도 할 수 있어서 작가들은 갤러리에 무료로 작품을 전시하고 손님들은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착하디 착한 공간이다. 테이블마다 놓인책을 보며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것도 펀몽의 매력이다.


캘리그라피 감성담은 액자, 소품 감상하는 재미 쏠쏠
건강한 재료로 맛있게 만든 수제 디저트·음료가 자랑


달달한 라떼류 건강 샌드위치 인기

아메리카노부터 흑당 버블카페라떼까지 커피류와 커피가 들어가지 않는 라떼류, 에이드, 스무디, 차까지 다양한 종류의 음료를 주인장이 직접 만든다. 펀몽에서 가장 인기있는 디저트는 소금과 물, 효모외에 설탕이나 첨가물을 전혀 넣지 않고 만든 ‘치아바타 샌드위치’, 호두잡곡빵으로 만든 ‘건강 샌드위치’와 매콤한 ‘닭가슴살 샌드위치’이다.

“싱싱한 야채 과일과 건강한 재료로 푸짐하게 만들기 때문에 여성분들은 반만 드시고 반은 포장해 가는 경우도 많다”는 것이 주인장의 말이다. 이외에도 ‘카야토스트’는 스테디셀러이고, 요즘은 크로플(크로와상+와플)이 뜨고 있는데 입맛에 따라 플레인, 초코, 누텔라, 인절미 등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


카페펀몽-2.jpg 카페펀몽-4.jpg

찬바람이 불면 따뜻한 음료 가운데 라떼 류가 인기가 많은데, 특히 주인장은 ‘수제생강라떼’를 강추한다. “생강은 몸을 따뜻하게 하고 면역력을 높이는 좋은 음식입니다. 생강을 갈아서 즙을 짠 다음 그 원액에 배를 갈아 넣고 설탕과 함께 끓여서 생강청을 만든 다음 뜨거운 우유에 생강청을 넣어 라떼로 먹는데요. 생강의 알싸하고 칼칼한 매운맛이 우유와 만나 중화되어 달달하면서도 부드럽고 알싸한 맛이라 한 번도 안 드신 분은 있어도 한 번만 드신 분은 없을 정도”라고 자랑한다.


골목길 환해지는 소확행 문화공간

손님들을 언제나 환한 웃음으로 맞이하는 카페 주인장 장만태, 이경숙 부부는 “동네 카페라 멀리서 찾아오시기는 힘들거라 생각하고 면허시험장을 찾아오시는 분들과 주변 단골고객 위주로 영업을 해왔는데 뜻밖에도 카페가 알려져서 멀리서 찾아오시는 고객님들이 많아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새로운 메뉴 개발과 가성비 좋은 저희만의 메뉴로 다양한 고객층께 저희음식과 공간을 선보이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마침, 동네 카페에서 맛보는 따뜻한 차 한잔의 위로가 일상의 소확행이 되기 좋은 계절이 왔다.


박정은 기자

[20201120일 제12813]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