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4월 20일

사회

부산시, 취약계층에 ‘정리해드림 주거재생 지원사업’ 추진

부산시 취약계층 정리해드림.png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정리해드림(DREAM) 주거재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리해드림 주거재생 지원사업은 저장강박장애 가구 등 주거환경 개선이 시급한 가구를 대상으로 홈스테이징(정리·수납·방역 등), 소규모 집수리(도배·장판 교체 등), 폐기물 처리 등을 지원하는 생활 밀착형 사업이다.

시는 2022년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그간 총 취약계층 125가구에 대해 주거환경 개선 서비스를 지원해왔다.

올해는 총 45가구를 우선 선정하고, 이후 소규모 집수리 서비스 대상 가구를 2차로 선정한다.접수 이후 조건 적합 여부 확인 등 심사 절차를 거쳐 지원 가구를 최종 선정하고, 올해 11월까지 순차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올해는 기관 통합 후 부산도시공사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일원화해 사업을 본격 추진하는 만큼 소규모 집수리 서비스 영역도 확대해 운영한다.

김종석 시 주택건축국장은 부산지역의 노후 주거 공간에 대한 세밀한 관심과 아낌없는 주거재생 지원 서비스를 지원하겠다라며, “아울러, 쾌적하고 위생적인 주거환경을 조성해 시민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성경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