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사회

부산시, 취약계층에 문화누리카드 발급

부산시 취약계층에 문화누리카드.png

(문화누리카드 포스터=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21일부터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문화누리카드 발급을 개시한다.

문화누리카드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 격차 완화를 위해, 이들의 문화예술, 국내여행, 체육활동 비용을 지원하는 카드다.

지원 대상은 6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으로, 문화누리카드에는 전국 문화예술·관광·체육 관련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한 연 13만 원의 문화활동비가 충전된다.

발급 신청은 21일부터 오는 1130일까지 문화누리 누리집(www.mnuri.kr), 문화누리 고객센터(1544-3412), 모바일 앱 또는 주민센터 방문 등을 통해 가능하다.

지난해 문화누리카드를 발급해 사용한 이력이 있고 올해에도 수급 자격을 유지하고 있으면, 별도 신청하지 않아도 지원금이 자동으로 재충전된다. 문화누리카드 사용 기간은 21일부터 오는 1231일까지며, 사용처는 전국의 문화, 관광, 체육 분야 등록된 가맹점이다.

심재민 시 문화체육국장은 문화누리카드가 문화생활을 누리기 힘든 문화소외계층의 문화 향유 기회를 더욱 확대하고, 사용처를 다양화하고 신규가맹점을 확대해 거동불편자와 고령자분들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