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2년 07월 05일

사회

부산시, 마약류 폐해 예방 주간…17~24일 운영

 부산시 마약류 폐해 예방주간 운영.png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와 부산마약퇴치운동본부는 626, ‘세계마약퇴치의 날을 맞아 마약류에 대한 시민들의 경각심을 고취하기 위해 17일부터 24일까지 마약류 폐해 예방 주간을 운영한다.

시는 이 기간, 최근 다양한 계층으로 확산 중인 마약류 중독과 그 심각성을 알리고, 마약류 범죄를 근절하기 위해 전문가 심포지엄과 캠페인, 예방 교육 등을 추진한다.

먼저, 17일 오후 2, 부산광역시약사회관 7층 대강당에서 마약류 중독예방사업 활성화를 위한 심포지엄이 열린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마약류 중독예방사업 활성화로 기대할 수 있는 사회비용 절감을 주제로 마약류 폐해에 맞서 노력하는 각 분야 전문가들의 주제발표와 질의응답이 진행된다.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마약 퇴치사업의 개선점과 추진 방향 등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최근 마약류와 관련한 청소년 문제가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만큼, 시는 청소년 마약류 등 약물 오·남용 예방 프로그램도 집중적으로 운영한다. 관내 초등학교와 지역아동센터 등 9곳에서 850여 명을 대상으로 22회에 걸쳐 예방 교육을 추진하며 특히, 고위험군과 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예방 교육도 별도로 진행할 예정이다.

마약류 폐해 예방 주간의 마지막 날인 624일 오후 2시부터는 구·군 보건소, 부산마약퇴치운동본부, 지역사회단체 등과 함께 부산역 일대에서 마약류 폐해에 대해 알리는 대시민 홍보 캠페인도 펼친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