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2년 07월 05일

사회

부산시대중교통시민기금, 취약계층 청소년에 교통카드 3천매 지원

부산시대중교통시민기금, 취약계층 청소년에 교통카드 3천매 지원

20220530_095932.png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부산시대중교통시민기금으로부터 관내 취약계층 청소년들을 돕기 위한 총 3억 원 상당의 교통카드 3천 매를 전달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전달식은 지난 27일 오후 2시 시청 7층 국제의전실에서 열렸으며,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해 양미숙 부산대중교통시민기금 이사장, 고재욱 부산시 아동청소년과장, 백진영 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이 교통카드는 기초생활수급자인 고등학교 3학년 학생 검정고시를 준비하는 학교 밖 청소년 등 3천 명의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11매씩 지원되며, 10만 원이 충전돼 있다. 버스도시철도, 편의점, 마트, 패스트푸드점, 영화관 등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전달식에서 이번 교통비 지원과 같이 지역사회의 관심과 도움은 우리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하는 데 큰 원동력 될 것이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많은 관심과 다양한 지원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광역시대중교통시민기금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 증대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3억 원 상당의 교통카드 지원은 지난 2019년부터 매년 이어오고 있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