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6월 21일

종합

부산항만공사(BPA), 중국발 크루즈 올해 첫 부산항 기항

(6.11)부산항만공사.png

(부산항만공사 제공)

부산항만공사(BPA)는 오는 12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1번 선석)에 중국 상해발 크루즈선 블루 드림 멜로디호’(42000·승객정원 1200·길이 202m)가 입항한다고 11일 밝혔다.

블루 드림 멜로디호는 지난해 8월 중국 정부의 단체관광 허용 조치를 기점으로 부산항에 처음 입항하는 중국발 크루즈선이며 지난해 BPA가 중국 크루즈 선사들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전개해 유치했다. 블루 드림 멜로디호에 승선한 관광객은 중국인 342, 영국인 3, 미국인 3명 등 총 352명이다.

이들은 부산에 약 8시간 이상 기항하면서 태종대, 해운대, 남포동(용두산공원), 롯데면세점 등을 돌며 지역관광과 쇼핑을 한 뒤 일본 나가사키, 후쿠오카 등을 거처 중국 상하이로 되돌아 간다.

부산항에는 블루 드림 멜로디호를 시작으로 스펙트럼 오브 더 씨즈호’(169000·승객정원 4,573·길이 321m)자오샹이둔호’(47000, 승객정원 954·길이 228m)가 올해 연말까지 총 12회 기항할 예정이다.

강준석 BPA 사장은 중국 관광시장 동향을 주의 깊게 모니터링 하면서 중국인 단체관광에 대비한 유관기관의 합동 마케팅에 적극 참여하고 부산항 크루즈 시설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성경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