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6월 21일

종합

멕시코 첫 여성 대통령 탄생…클라우디아 셰인바움

멕시코 첫 여성 대통령 탄생…클라우디아 셰인바움.png

 멕시코 대통령 당선인 클라우디아 셰인바움

(사진 출처=나무위키)

멕시코에서 헌정사상 처음이자 200년만에 여성 대통령이 탄생했다.

현지시간 2일 대선 직후 진행된 출구조사에서 좌파 집권당 국가재생운동(MORENA) 소속 클라우디아 셰인바움 후보가 우파 중심 야당연합 소치틀 갈베스 후보를 여유 있게 따돌리고 승리했다고 현지 매체들이 보도했다.

셰인바움은 가부장적 마초 문화권이라는 평가받는 멕시코에서 1824년 연방정부 수립을 규정한 헌법 제정 후 첫 여성 대통령에 오르게 됐다. 현지 매체는 미국 보다 멕시코가 더 빨리 여성 대통령을 선출했다며, 이번 대선이 역사적인 선거로 자리매김하게 됐다고 평가했다.

여당인 모레나 창당 멤버인 셰인바움 후보는 출마 전까지 수도 멕시코시티 시장을 지낸 엘리트 정치인이다. 멕시코국립자치대(UNAM·우남)에서 물리학과 공학을 공부한 후 1995년 우남 에너지공학 박사과정에 입학해 학위를 받은 첫 여성이기도 하다.

에너지 산업 및 기후 분야 전공인 셰인바움 후보는 2000년 멕시코시티 환경부 장관으로 임명되면서 처음 정치권에 발을 들였다. 2006년까지 시 장관을 지내며 이름을 알린 데 이어 2018년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멕시코시티 시장에 당선되면서 영향력을 크게 확대했습니다.

셰인바움 후보는 온건한 이민 정책 추진, 친환경 에너지 전환 가속, 공기업 강화 등 로페스 오브라도르 현 정부 정책을 대부분 계승·발전시키겠다는 공약을 했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