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6월 21일

종합

부산시 임산부 배려석 알리미 ‘핑크라이트 모바일 앱’ 출시

부산시 임산부 배려석 알리미 ‘핑크라이트 모바일 앱’ 출시.png

(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20일 전국 최초로 임산부 배려석 알리미 핑크라이트앱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핑크라이트는 발신기(비콘)를 소지한 임산부가 임산부 배려석에 접근하면, 자리 양보를 권하는 불빛과 음성이 별도의 수신기에서 송출되는 시스템이다. 이번 앱은 핑크라이트 기능 고도화 사업으로 개발됐다.

그간 핑크라이트 이용을 위해서는 임산부가 보건소를 방문해 발신기(비콘)를 수령해야 했으나, 이제는 보건소 방문 필요 없이 직접 간편하게 모바일 앱을 깔아 최초 1회 본인 인증을 거치면, 출산 후 6개월까지 핑크라이트를 이용할 수 있다.

앱은 핑크라이트, 출산보육 정보, 기관안내, 객차 정보 안내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핑크라이트 작동 여부, 소리, 불빛 등을 모두 임산부가 직접 선택해 제어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부산에 거주하지 않는 타지역 임산부들도 핑크라이트 앱만 깔면 임산부 배려석을 이용할 수 있고, 다양한 출산보육 정보 등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지난 2016년 전국 최초로 부산-김해 경전철 구간에 핑크라이트를 시범 운영한 후, 2017년 부산도시철도 3호선을 시작으로 현재 부산도시철도 1~4호선에 576개의 핑크라이트를 설치해 운영 중이다.

시는 핑크라이트 앱 출시를 기념해 임산부 배려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와 캠페인도 실시한다.

우미옥 시 여성가족국장은 임산부 배려석 알리미 핑크라이트가 기능 고도화를 통해 새로운 디자인과 편리한 기능을 갖추게 되면서, 부산형 임신·출산 정책을 제공하는 빅데이터 기반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