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5월 18일

종합

‘제19회 부산시 입양의 날 기념식’ 개최

입양가족과 함께하는 ‘제19회 부산시 입양의 날 기념식’ 개최.png

(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입양의 날을 맞이해 11일 오전 10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19회 부산광역시 입양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511일 입양의 날은 가정의 달 5월에 1가정이 1아동을 입양해 새로운 가정(1+1)으로 거듭난다는 의미를 담아, 건전한 입양문화의 정착과 국내 입양 활성화를 위해 입양특례법에서 제정한 날이다.

올해 19회째를 맞이한 입양의 날 기념식은 긍정적인 입양 인식을 확산하고 입양가족 간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입양, 한 아이의 온 세상을 만듭니다라는 표어(슬로건) 아래 진행된다.

이날 기념식은 입양가족, 입양기관과 단체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샌드아트 공연 유공자 시상 사례발표 어린이 축하공연 입양가족 체험행사 등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유공자 표창의 주인공은 이옥희(()한국입양홍보회 부울경지부 총무), 김윤정(()한국입양홍보회 부산북서지역입양가족 대표), 박상선(반편견 입양 교육강사) 씨다. 이들은 건전한 입양문화 확산과 입양아동의 권익 보호에 이바지한 공로가 인정돼 이날 부산광역시장 표창을 받는다.

우미옥 시 여성가족국장은 입양이라는 제도를 통해 아이들은 가장 작고 따뜻한 세상을 만나 더 크고 넓은 세상으로 발돋움할 수 있다라며, “아이가 행복한 도시 부산에서 입양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