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4월 20일

종합

감정노동자 휴게시설 설치·개선 비용 지원

부산시청전경.jpg

부산시가 감정노동자 노동환경개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감정노동자는 고객·환자·승객 등을 직접 대면하거나 정보통신망 등을 통해 이들을 상대하면서 상품 판매 또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직군을 말한다. 전화 상담원, 텔레마케터, 버스·택시운전사, 공동주택 경비원·청소원, 마트·음식업 종사자, 요양보호사, 유치원·보육교사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이번 사업은 20228월 시가 수립한 부산광역시 감정노동자 권익 보호 기본계획에 따라 추진하며, 감정노동자 보호 제도 정착과 노동자와 기업이 좋은 환경에서 상생할 수 있는 환경조성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감정노동자가 속한 부산지역 사업장을 대상으로 노동자 휴게시설 신규 설치 또는 개·보수(도배·장판, 샤워 시설·화장실·수유실 설치 등) 휴게시설 내 비품 구입(·난방기, 냉장고, 소파, 옷장 등) 감정노동자 보호 물품 구입(바디캠, 녹음장비, 사무실 내 공기청정기 설치 등) 비용을 5백만 원까지 지원한다. 지원 규모는 10곳 내외며, 지원금액의 10퍼센트(%) 이상을 사업장에서 부담해야 한다.

사업 신청은 오는 311일부터 29일까지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 보탬e’(www.losims.go.kr)에서 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이나 부산시 누리집(www.busan.go.kr/nbgosi, 부산소식-공고-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