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종합

부산시, 전세사기피해자 대책위원회와 간담회

부산시 전세사기.png

(서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6일 오후 130분 시의회 2층 중회의실에서 전세사기 피해자 대책위원회와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부산지역 전세사기 및 깡통전세 문제해결을 위해 피해자들의 요구사항을 청취하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세사기피해자 대책위는 전세사기피해 전수조사, 피해건물 내 소방·엘리베이터 등 각종 시설에 대한 관리, 임차인 대상 관리비 미납금 등의 정보를 공유(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 전세피해임차인들과의 소통 창구 마련 등을 시에 건의했다.

시는 간담회에서 나온 요구사항을 적극 검토하고, 필요시 유관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적극적으로 피해 지원방안 마련에 나설 계획이다.

이준승 시 행정부시장은 전세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 임차인의 입장에서 경청하고, 요구사항에 대한 수용 및 반영 가능 여부 등을 내부적으로 검토해, 피해자들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대책을 마련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시는 전세피해 임차인의 심신 회복 및 주거 안정을 위해 실질적인 지원을 해오고 있다.피해자 주거 불안 해소 및 주거 안정을 위해 대출이자, 월세, 이주비, 를 지원하고 있으며, 주거지원용 전세피해확인서 발급자 중 긴급주거지원희망자를 대상으로 긴급주거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수도권을 제외한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전세피해지원센터를 개소해 피해임차인에 대한 선제적 지원체계를 구축· 운영해오고 있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