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종합

해운대구, “반송큰시장의 변신 기대해주세요”

구청전경(2023.11)발송용.jpg

해운대구청 전경(사진=해운대구 제공) 

해운대구(구청장 김성수)는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 사업,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시비 164천만 원을 확보했다. 여기에 구비를 보태 모두 30억 원으로 반송큰시장 시설 새 단장과 특화상품 개발에 나선다.

먼저 부산시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 사업에 선정돼 시비 10억 원, 구비 10억 원, 반송큰시장 자부담 2억 원 등 모두 22억 원으로 상인들의 숙원인 아케이드를 재설치한다.

아케이드는 햇빛과 비를 막아주는 상점가 지붕으로, 반송큰시장은 2009년부터 2013년까지 4개 구간에 아케이드를 설치했다. 올해 재설치하는 곳은 지난 2009년에 공사한 110m 구간이다. 부식이 심한데다 파편이 떨어져 시장 이용객이 상처를 입는 등 재설치가 절실한 상황이다.

이와 함께 중소벤처기업부의 전통시장 활성화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사업에도 선정돼 국비 48천만 원, 시비 16천만 원을 받았다. 여기에 구비 16천만 원을 더해 모두 8억 원으로 반송큰시장을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만든다.

이 사업은 전통시장을 단순히 찬거리나 생필품을 사는 곳에서 한 걸음 나아가 관광과 즐거운 체험의 장소로 발전시키는 것이다. 구는 상인회와 함께 2년에 걸쳐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는 반송큰시장을 대표하는 핵심 상품과 핵심 점포를 개발하고, 해운대수목원 나들이 필수품 반송 큰 캠핑 박스개발, 판매할 예정이다.

김성수 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반송큰시장을 누구나 가고 싶은 특색있는 문화관광시장으로 만들어 지역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김성경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