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종합

여성가족부, 7개 가족서비스 통합 ‘온가족보듬사업’ 시행

여성가족부는 올해부터 개별적으로 운영되던 7개 가족서비스를 온가족보듬사업으로 통합한다고 16일 밝혔다.

온가족보듬사업으로 통합되는 사업은 가족상담, 취약가족 사례관리, 다문화가족 사례관리, 1인가구 생애주기별 상담·교육·자조모임, 청소년한부모 사례관리, 방임(보호)아동-원가정 관계개선, 양육비 이행을 위한 비양육부모-자녀 면접교섭 등이다.

기존 가족서비스는 1인 가구, 다문화가족, 청소년한부모 등 가족형태별로 구분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운영됐다면, ‘온가족보듬사업은 어떤 형태의 가족이든 상담 등을 통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먼저 파악하고, 가족별 상황에 가장 적합한 서비스를 탄력적으로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여가부는 또, 일부 대상별 서비스를 운영할 수 없었던 가족센터에서도 통합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게 되면서 지역별 편차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여가부는 앞으로는 가족 누구나 시··구 가족센터에 방문해 1인가구 긴급돌봄병원동행, 노부모 부양가족, 손자녀 돌봄 조부모 양육교육, 가족관계 개선 프로그램 등 다양한 가족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가족센터는 상담과 사례관리를 통해 가족 내 문제 해결과 관계 개선을 지속적으로 지원해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