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종합

부산시, 내년부터 ’다자녀 가정 교육지원포인트’신설

부산시청전경.jpg

부산시가 내년부터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 59개를 6대 분야로 나눠 27일 발표했다. 6대 분야는 경제·일자리·청년, 도시·교통, 보건·복지, 여성·출산·보육,안전·환경·위생, 문화·체육·관광이다.

경제·일자리·청년분야는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동백플러스 가맹점의 추가 캐시백을 2%에서 3%로 확대지원하고, 생활임금이 1174원에서 11350원으로 인상된다. 또한 청년연령을 18~34세 이하에서 18~39세 이하로 확대해 지원한다.

도시·교통 분야에서는 내년 11일부터 시내버스 탑승 시 일회용 용기에 담긴 음식물 반입을 제한해 쾌적한 시내버스 이용환경을 조성한다.

보건·복지 분야는 기초생활 수급자 선정기준의 상향과 지원금 인상, 병원안심동행 서비스 및 퇴원환자돌봄 서비스의 신설 등으로 부산형 돌봄 체계를 확대한다. 장애인복지관을 이용하는 저소득장애인에게 평일 점심을 제공한다.

여성·출산·보육 분야는 부산시 다자녀 가정 교육지원포인트를 신설해 자녀 중 1명 이상이 초··고 학령에 해당하면 2자녀 30만원, 3자녀 이상 50만원의 교육지원포인트를 연간 1회 지급한다.

안전·환경·위생 분야는 시민안전보험 보장항목에 상해진단위로금을 추가하고 강우 시 하천 진출입 통제기준을 강화해 호우예비특보 발효 시 하천 진출입을 즉시 차단하는 등 시민 사회안전망을 더욱 강화한다.

문화·체육·관광 분야 저소득층 대상 통합문화이용권을 연 13만 원으로 인상 지원하고, 5~69세의 장애인 대상으로 장애인스포츠 강좌 이용권을 월 11만 원 제공한다.

한편, 내년부터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은 부산시 누리집(www.busan.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시책별 담당 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박정은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