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4년 03월 02일

종합

부산시, 15분도시 정책공모사업 첫 앵커시설 완공

15분도시 정책공모사업 첫 앵커시설 완공… 연산도서관 주변 개방형 공원으로 재단장.png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24일 오후 3시 연산도서관 앞 거울바위쉼터에서 ‘15분도시 정책공모사업연제구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주석수 연제구청장, 거버넌스 및 공감정책단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축사, 기념촬영, 현장투어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시는 시립 연산도서관 주변 공간을 다목적 공유공간으로 변화시켜 새로운 문화·녹지서비스 앵커시설로 재단장했다. 이는 도보 생활권 내 거점 공간을 마련하고 지역민의 커뮤니티 회복을 목표로 하는 15분 도시의 첫 실현 모델이다.

연간 2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시립 연산도서관 주변에 담장으로 가로막힌 숨은 공간을 내 집 앞 골목에 숲속 북 카페와 야외공원을 연결했다. 이 사업은 지난해 6월 부산시 15분 생활권 정책공모를 통해 저활용 유휴공간을 문화 팝업 이벤트 및 주민 참여 프로그램 공간으로 전환하고, 시민 소통 및 교류 공간으로 활성화해 커뮤니티를 회복하는 15분 도시 가치를 구현한 연제구 첫 발굴 제안사업이다.

연제구는 202211월 실시설계를 시작으로 올해 5월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해 북 카페와 문화강좌 공간인 지상 2층 건물과 기존 공원을 연결하여 내 집 앞 문화 공간으로 리뉴얼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15분 도시는 시민 모두가 함께 지역의 문제를 인식하고 미래세대를 위해 참여할 때 큰 빛을 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연제구 앵커시설을 시작으로, 단계별로 차질없이 사업을 추진해 성공적으로 15분 도시 부산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유시윤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