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2년 07월 05일

종합

내년부터 부산지역 중학교 신입생에 체육복 무상 지원

20220317_172014.png

해당 조례안은 현재 중학교 입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무상 교복지원을 교복 및 체육복지원으로 확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중학교 교복 지원의 근거가 되는 학교 교복 지원 조례201811제정, 2019년부터 4년째 지원사업이 이어지고 있다.

개정 조례안은 조례명을 부산광역시교육청 학교 교복 및 체육복 지원 조례로 변경하고, 지원항목을 교복에서 교복 및 체육복으로 확대했다. 지원방식은 현재 교복 지원과 같은 현물 지급으로 이루어지며, 지원단가는 1인당 6만 원으로, 총 소요액은 내년 기준 1529백만 원이다.

지난해 부산시교육청이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체육복을 지원하는 지역은 17개 시도교육청 중 경남교육청이 유일하며, 초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1인당 5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고등학교는 저소득층 학생을 대상으로 체육복 구입비를 지원하고 있다.

이순영 의원은 학교 입학생의 교복 지원사업이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경감에 큰 도움이 되고 있는 만큼, 교육의 공공성 및 보편적 교육복지 강화를 위해 체육복 지원근거를 마련했다, ”무상급식 완성, 교복 및 수학여행비 지원 등 보편적 교육복지 확대를 위한 제8대 의회의 노력이 다음 의회에서도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조례안은 21일 본회의 심사에서 최종 확정되면 내년 31일부터 시행 된다.

김유혜민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