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rent Date: 2022년 07월 05일

종합

북구, 청년지원 위한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

 

북구청이미지.png

 

부산 북구는 지역 청년들의 삶 전반을 살피기 위해 5년 단위 종합계획인 북구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수립·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청년정책 기본계획은 북구에서 처음으로 수립한 종합계획으로 청년이 넘나들고 함께 성장하는 북구라는 비전 아래 청년들의 사회참여 기회를 보장하고 권익을 증진하기 위해 기획됐다.

북구는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에 앞서 지난해 6월부터 청년 실태 조사와 기본계획 연구용역을 진행했으며 그 결과를 토대로 청년의 사회참여 확대, 능력 개발, 일자리 창출, 청년문화 활성화, 청년의 권리보호 등 청년들의 삶 전반을 아우르는 내용을 담았다.

북구는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통해 소통(청년 공감 북구) 창업(청년 기회 북구) 돌봄(청년 안정 북구) 문화(청년 활력 북구) 4개 분야의 정책목표를 설정하고 5년간 304억 원을 투입하여 45개 중점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 청년들의 미래 일자리 진입 지원을 위해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월세 지원과 자산형성지원 사업 등을 통해 청년의 주거안정과 사회 안착을 지원한다. 이에 더해 다양한 문화 향유 기회를 보장할 계획이다.

특히 북구 청년정책 추진 핵심 원칙인 청년 주도, 참여 확대, 소통·교류·협업을 실현하기 위해 민간자문단을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성경 기자

추천0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